제301회 홍성군의회 임시회 문병오 의원 5분 자유 발언

내포신도시 발전 과제와 홍성군 정책 제언

김현주 기자 | 기사입력 2024/02/14 [12:56]

제301회 홍성군의회 임시회 문병오 의원 5분 자유 발언

내포신도시 발전 과제와 홍성군 정책 제언

김현주 기자 | 입력 : 2024/02/14 [12:56]

 

▲ 문병오 의원


[전북뉴스 인터넷신문=김현주 기자] 홍성군의회 문병오 의원(더불어민주당)은 14일 제301회 홍성군의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내포신도시 발전 과제와 홍성군 정책 제언' 이라는 주제로 5분 자유 발언을 했다.

문 의원은 성공적이고 지속가능한 내포신도시 조성 발전을 위한 주요 과제와 정책 개선 방안에 대해 두 가지 방안을 제언했다.

▲첫 번째로 교통전담부서 설치 운영을 제안했다. 현재 내포신도시는 교통과 관련한 여러 가지 문제들이 있으며 대표적으로 중심상가 지역 주차대란 문제, 비효율적인 대중교통 운행 체계와 실시간 운행정보시스템 부재, 학원 차량 정차 공간 부재, 최근의 개인형 이동 장치 사업과 관련한 전기 자전거와 전동 킥보드 등이 도로와 인도에 방치되어 있는 상황을 말했다.

그렇기에 행정에서는 교통행정 분야에 더 많은 관심과 행정력을 투입해야하는 상황이며, 충청남도 내 15개 시군 중 인구수 9만 명 이상인 지자체 8개 중 홍성군을 제외한 7개 지자체는 모두 교통전담부서를 설치하여 4개 팀 이상의 교통 관련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동일 인구 대비 다른 지자체의 절반도 안되는 행정력으로 같은 효과를 기대하는 것 자체가 ‘어불성설’로 ‘이치에 맞지 않는 말이라고’ 꾸짖으며, 홍성군 교통 정책과 행정에 문제가 없는지 전체적인 재검토와 고민이 필요한 시점으로 조직 개편을 통해 ‘교통전담부서를 신설’하고 ‘담당 인력을 증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뒤이어 ▲ 두 번째로 충남도청 신도시 개발계획에 따른 에듀타운 완성을 위해 커뮤니티 부지 내 복합커뮤니티시설 조성을 제안했다. 충남도청 신도시 개발계획의 ‘20차 개발계획보고서’에 따르면, 신도시 개발계획에는 내포신도시 홍북읍 부지 내에 4개의 커뮤니티 부지를 설정했으며, ‘학교+주거+공원+복합커뮤니티시설’ 4가지를 하나로 묶은 ‘에듀타운 조성 구역’으로 지정할 것임을 알렸다.

계획된 4개의 복합커뮤니티시설 중 실제로 조성이 완료된 곳은 ‘가족어울림센터’가 위치한 커뮤니티 4부지 한 곳으로 해당 구역 내 아파트 주민들과 방과후 학생들이 활발하게 이용하여 주거 만족도와 평가 모두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나머지 3개 부지는 현재 미분양 부지이며 군 재정의 어려운 상황임을 알지만 조성을 위한 계획 수립에는 많은 예산이 필요하지 않기에, 지금부터라도 조성되지 않은 ‘커뮤니티 3개 부지’에 대해 연차별 조성 계획을 수립함과 동시에, 조속히 부지들을 매입하여 조성 절차를 진행해야 함을 당부했다.

끝으로 문 의원은 “홍성군이 더 살기 좋은 곳이 됐으면 좋겠다는 마음은 본인을 포함한 의회도, 군수를 비롯한 집행부도, 그리고 홍성에 살고 있는 주민 여러분도 다 같을 것이기에, 본인의 생각을 공유하고 홍성군의 미래를 위해 함께 유기적으로 움직이자는 ‘제안’이자 ‘부탁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말하며 발언을 마쳤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포토] 2023년도 제1회 완산구민과 함께하는 송년음악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