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완산구청·12개 주민센터, 보행 약자 접근성 개선

완산구, 장애인 편의 증진을 위한 공공청사 장애인편의시설 개선 추진

김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02 [10:27]

전주시 완산구청·12개 주민센터, 보행 약자 접근성 개선

완산구, 장애인 편의 증진을 위한 공공청사 장애인편의시설 개선 추진

김영숙 기자 | 입력 : 2024/05/02 [10:27]

 

▲ 전주시 완산구청·12개 주민센터, 보행 약자 접근성 개선


[전북뉴스 인터넷신문=김영숙 기자] 전주시 완산권역의 공공청사가 장애인들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접근성이 개선된다.

전주시 완산구는 장애인의 안전하고 편리한 청사 이용을 위해 완산구청과 12개 주민센터에 대한 장애인편의시설 개선을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역 주민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공공청사의 노후화되고 미비한 장애인시설 개선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 시설물 설치·보완하는 것이 핵심이다.

구는 앞서 지난해 실시한 ‘장애인편의시설 실태조사’를 토대로 우선 사업지 선정 및 장애인센터 등 관계기관과 협의 등을 거쳐 이달 중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완산구청의 경우 민원실에 장애인용 민원접수대가 설치되고, 장애인주차구역 기울기가 조정된다.

또한 동서학동·서신동·삼천3동 주민센터의 주출입구에 유도블록이 설치되고, 완산동주민센터는 접근로 기울기 조정 및 점자안내판 설치 등 안내시설이 개선된다.

여기에 효자3동과 효자5동 주민센터의 경우 화장실 이용환경 개선 등 장애인 민원인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변화될 예정이다.

구는 이 사업을 통해 시각장애인과 휠체어 이용자 등이 유도블록 등을 활용해 청사 내로 안전하게 진입하는 것은 물론, 점자안내판을 이용한 건물 내 정보 파악 및 편리한 민원처리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배희곤 완산구청장은 “청사를 방문하는 지역 주민들 모두가 불편함을 겪지 않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장애인편의시설을 보수하고 개선해 장애인 등 보행약자의 접근성을 개선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부안해경, 공공기관 및 대형마트 협업 구명조끼 착용 캠페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