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국립수목원, 2025년 제11차 세계식물원교육총회(ICEBG) 유치 기념 3일간 국제 심포

'생물다양성, 기후불안, 접경지역의 지구적 실천'을 담은 교육 주제로 지속가능발전교육(ESD)의 새로운 패러다임 선보여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6/03 [11:50]

산림청 국립수목원, 2025년 제11차 세계식물원교육총회(ICEBG) 유치 기념 3일간 국제 심포

'생물다양성, 기후불안, 접경지역의 지구적 실천'을 담은 교육 주제로 지속가능발전교육(ESD)의 새로운 패러다임 선보여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4/06/03 [11:50]

 

▲ 국제심포지엄 리플릿 표지


[전북뉴스 인터넷신문=박성숙 기자]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오는 6월 10일부터 6월 12일까지 국립수목원에서 '2025년 세계식물원교육총회(ICEBG) 유치 기념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국제심포지엄은 2025년 제11차 세계식물원 교육총회(ICEBG, International Congress Education In Botanic Gardens)의 개최 확정과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고, 전국 수목원‧식물원 및 교육 관계자들의 협력과 교류를 촉진하기 위해 3일 동안 세 가지 특별한 주제로 구성된다.

남성현 산림청장의 환영사와 이주호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박종호 AFoCO 사무총장의 축사로 문을 여는 첫날 심포지엄은 '지속가능한 미래 씨앗-글로벌 도전을 위한 식물원의 역할'을 주제로 개최된다. 오준 경희대학교 평화복지대학원 석좌교수(세이브더칠드런 이사장)의 ‘지속가능한 육상 생태계 보호를 위한 수목원의 역할’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국제식물원보전연맹의 Paul Smith 사무총장, 유네스코 한국위원회의 조우진 실장, 중국 국가식물원의 Ling Guo 박사의 강연이 있으며, 2025년 개최 예정인 세계식물원교육총회 공식 홈페이지 오픈식이 있을 계획이다.

두 번째 날인 6월 11일(화)에는 한국임상심리학회와 '기후불안 대응 수목원‧식물원의 역할'을 주제로 전문가 강연과 토론이 진행된다. 김재수 전 농림부장관의 기조연설을 필두로 기후불안 완화를 위한 수목원‧식물원 교육과 정원 치유의 방향성․효과성에 대한 전문가 발표 및 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며, 산림청 정책담당자, 교육․의료‧심리 등 교육․보건‧복지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한다.

마지막 날인 6월 12일(수)에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의 축하메세지와 함께 'DMZ 일원 생물다양성 보전과 교육,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개최될 예정이다. 국립수목원을 비롯한 강원대학교 DMZ 접경지역 연구소, 한국DMZ평화생명동산, 연천군, DMZ생태연구소 등 소속 전문가들이 DMZ지역의 생물다양성 보전 인식 확산을 위한 생태환경 교육 분야의 관점과 현황을 발표하고, 현장에서 이루어지는 주민교육사업, 생태평화교육 프로그램 운영, 청소년 과학자 연구 활동 등 생물다양성 보전 인식 증진을 위한 교육 활동과 방향에 대한 토론이 준비되어 있다.

임영석 국립수목원장은 “이번 3일간의 심포지엄은 다채로운 관점에서 바라보는 수목원․식물원의 지속가능발전교육 목표 달성을 지원하는 새로운 동력이 될 것이라 확신하며, 미래 세대를 위한 지속 가능한 생태계 보전을 위한 혁신적인 방안도 모색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제11차 세계식물원교육총회는 국제식물원보전연맹(BGCI, Botanic Gardens Conservation International, 115개국 875기관)에서 주관하는 교육 분야 행사로, 동아시아에서는 국립수목원이 최초 개최한다. 제11차 세계식물원교육총회는 2025년 6월 8일(일)부터 6월 13일(금)까지 코엑스(서울)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부안해경, 공공기관 및 대형마트 협업 구명조끼 착용 캠페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