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2024 대한민국 학생 창업주간 운영

올해 처음 개최되는 ‘제1회 대한민국 학생 창업주간’에 단기 집중 창업훈련을 실시하여 창업교육 문화 확산과 학생들의 창업 열기를 고취

양미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7/02 [12:48]

제1회 2024 대한민국 학생 창업주간 운영

올해 처음 개최되는 ‘제1회 대한민국 학생 창업주간’에 단기 집중 창업훈련을 실시하여 창업교육 문화 확산과 학생들의 창업 열기를 고취

양미경 기자 | 입력 : 2024/07/02 [12:48]

 

▲ 학생창업주간 창업 프로그램


[전북뉴스 인터넷신문=양미경 기자] 교육부는 7월 1일부터 5일까지 ‘제1회 대한민국 학생 창업주간’을 운영한다.

‘제1회 2024 대한민국 학생 창업주간’은 초·중·고 및 대학(원)생 대상으로 올해 처음 운영되는 단기 집중 창업 훈련 과정으로, 지역 간 창업교육의 격차를 해소하고 학생의 기업가정신 함양을 통한 창업 친화적 문화 확산 및 도전적인 창업가 양성 등을 위해 마련됐다.

전국 초·중·고 및 대학(원)생 1,000여 명이 참석하는 이번 행사는 대학생뿐만 아니라 초·중·고 학생으로 참여 대상을 확대한 점과, 단순 강의형 교육이 아닌 학생들이 직접 참여하여 해결책을 제시하는 체험형 교육을 통해 새로운 창업교육 모델을 제시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이번 학생 창업주간 동안 개인별 실전 창업 훈련, 사업 모델 설계, 프로젝트별 창업 아이디어 발굴 등 집중훈련, 네이버 인공지능(AI) 전문가의 이야기 공연(토크 콘서트), 학생창업유망팀(U300) 우수창업자 및 대학창업펀드의 투자 우수기업의 창업사례 초청 강연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또한 초·중·고 학생을 대학생 창업 응원단(서포터스)과 연결하여 상담(멘토링)하는 온라인 창업 훈련 프로그램, 대학생이 프로야구 구단과 연계해 기업의 이에스지(ESG) 경영을 체험하고 지역문제를 해결하는 과제(프로젝트) 수행도 함께 진행된다.

한편, 교육부와 행정안전부는 교육부의 ‘창업교육 혁신 선도대학 사업’과 행정안전부의 ‘청년마을 사업’의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양 부처는 해당 지역의 청년들이 대학에서 창업교육을 받고, 그 지역에서 창업, 정주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향후, 지역혁신중심 대학지원체계(RISE)의 원활한 추진에도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교육부 최은희 인재정책실장은 “이번 학생 창업주간을 계기로 학생들이 진로에 대해 다양한 고민을 해보는 기회가 됐다고 생각하며, 성공한 ‘대학 창업 기업’은 창업을 준비하는 학생들에게 훌륭한 길잡이가 될 것이다.”라고 말하며, “교육부는 기술과 창의적 아이디어 등 역량을 보유한 대학이 창업의 중심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대학 창업 활성화에 더욱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행정안전부 임철언 균형발전지원국장은 “행정안전부는 청년들이 지역을 떠나지 않고도 지역에서 능력을 발휘하며 꿈을 이룰 수 있도록 2018년을 시작으로 전국 39곳에 청년마을을 조성했다.”라고 말하며, “청년들이 지역에 관심을 가지고, 다양한 생활방식으로 삶을 영위해 나갈 수 있도록 청년 창업교육 연계 등 정책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부안해경, 공공기관 및 대형마트 협업 구명조끼 착용 캠페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