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기술정보통신부, 차세대 원자력을 선도할 핵심인력 양성 본격 착수

차세대원자력 전문인력양성 첫 번째 센터 개소행사 서울대에서 개최

김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7/02 [18:48]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차세대 원자력을 선도할 핵심인력 양성 본격 착수

차세대원자력 전문인력양성 첫 번째 센터 개소행사 서울대에서 개최

김영숙 기자 | 입력 : 2024/07/02 [18:48]

▲ 차세대원자력 전문인력 양성사업 및 신규센터 개요


[전북뉴스 인터넷신문=김영숙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창윤 차관은 7월 2일, 서울대학교에서 개최된 ‘차세대원자력 전문인력 양성센터’ 개소 행사와 이어서 개최된 전국 원자력학과장 협의회와의 간담회에 참석했다.

전 세계적으로 인공지능 시대에 막대한 전력수요를 대비하기 위한 소형모듈원자로(SMR) 등 차세대 원자로 개발에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으며 우리 정부도 차세대원자력 분야의 핵심기술 확보 및 신속한 실증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과기정통부는 이러한 차세대 원자로를 포함한 미래 원자력 시스템 시장을 선도해나갈 핵심 인재를 장기적이고 체계적으로 양성하기 위해 금년 부터 ‘차세대 원자력 전문인력 양성센터’를 지정하여 운영하게 됐다.

동 센터는 주관 대학을 중심으로 기업 수요를 반영한 문제해결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정부 출연 또는 기업 연구기관에서 진행 중인 미래 원자력 시스템 설계에 참여하는 등의 다양한 산 ․ 학 ․ 연 협력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금년에는 서울대학교를 주관대학으로 하는 ‘차세대 고온 원자력시스템 융․복합 인력양성 센터’가 첫 번째 센터로 지정 됐다.

동 센터는 차세대 비경수형 원자로 중 하나인 초고온가스로(VHTR)를 중심으로 핵심 요소기술과 전력변환 시스템, 고온열을 활용한 각종 응용분야를 포함하여 꼭 필요한 석 ․ 박사 인력을 체계적으로 양성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개소행사 후 이창윤 차관은 국내 17개 원자력 관련 주요대학으로 구성된 원자력 학과장 협의회와의 간담회를 통해 부처의 인력양성 현황을 공유하고 향후 우수한 인재를 지속적으로 배출하기 위한 다양한 현장 의견을 수렴했다.

이창윤 차관은 이날 축사를 통해 “우리 부도 지난 6월초에 발표한 '차세대원자력 확보를 위한 기술개발 및 실증방안' 추진을 통해 차세대원자로 관련 조속한 핵심기술 확보와 상용화를 위해 노력중” 이라 언급하면서, “금년 안으로 범부처 ‘차세대원자력 인력양성 추진계획’을 마련하여 연구와 산업분야 수요‧공급을 장기적으로 예측하고 현 사업 중 부족한 점을 면밀하게 분석하여 인력양성 성과를 극대화 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부안해경, 공공기관 및 대형마트 협업 구명조끼 착용 캠페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